모카 이야기 조회 :

1970~80년 대에는 우리나라에 참 많은 다방들이 있었다. 다방 문화가 꽃을 피웠던(?) 시기였다고 하겠다.
그 당시 다방 중에는 모차 라는 이름의 다방도 간혹 있었는데 이는 mocha(모카) 를 소리 나는 대로
한국식으로 잘못 표기한 상호명이었다
.

원래 모카는 이디오피아나 예멘에서 생산되는 커피가 수출되던 예멘이란 나라의 남쪽에 위치한
항구의 이름이었다
. 예멘이라는 나라는 몇 세기 전만해도 아라비아라는 이름의 나라였기 때문에
그 유명한 아라비아 상인들이 이 곳을 통해 커피를 세계로 전파하게 된다
. 16세기 경 모카항은
중동지역과 인도와의 무역을 잇는 교통의 요충지로 세계 최대의 항구로 발전하게 되었고
커피는 유럽의 해운 회사들 까지 뛰어들어 황금시대를 준비하게 된다
. 그래서 오늘날까지
이디오피아와 예멘에서 생산된 최고급 아라비카 커피를 모카 커피라고 부르고 있는 것이다
.

한편 모카의 또 다른 의미가 하나 더 있는데 그것은 모카가 초콜릿과 동의어로 사용된 다는 것이다.
모카 커피는 깊고 풍부한 향과 블랙 초컬릿의 맛이 느껴지는 고급스러움 때문에
세계 최고의 커피로 여겨진다
. 그런데 생산량이 적다 보니 수요에 비해 공급양은 월등히 적었고
진짜 모카커피를 구하지 못한 판매 상인들이 다른 곳에서 가져온 커피에 초콜릿을 묻혀서
마치 모카 커피인 양 팔았다고 한다
. 어쨌든 정확하지는 않지만 이러한 배경에서 모카라는 말이
초콜릿의 동의어처럼 사용되기 시작됐다고 한다
. 우리가 테이크 아웃 커피숍에 가서 보게 되는
커피 메뉴 가운데 모카라는 말이 들어가 있는 메뉴는 기본적으로 초콜릿이 첨가된 메뉴라고 보면 된다
.
카페모카 모카치노, 모카자바, 모카 프라프치노 등의 커피들은 모두 커피에
달콤한 초콜릿을 첨가한 커피 메뉴라고 이해하면 주문할 때 도움이 될 것이다
.  


<
꿈공장장의 Love advice>

What is Mocha? 라는 질문을 듣게 되면 멋지게 그 유래와 뜻을 설명해 주세요.
때론 하늘의 별자리에 얽힌 신화나 전설로도 상대방을 감동시킬 수 있지만
남들이 잘 모르는 모카 같은 이야기도 흥미롭게 이야기를 풀어나갈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준답니다
.
첫 소개팅 때 커피숍에서 모카 커피를 주문하면서 모카 이야기로 교양과 박식함을(?) 어필한다면
일단 점수는 따고 들어가겠죠
?

                                        

번호 제목 날짜 조회
32 커피 찌꺼기 2007-08-06
31 커피와 오일 2007-08-06
30 마끼아또 2007-08-06
29 커피와 문학 2007-08-06
28 스타킹 커피 2007-08-06
27 커피와 고독 2007-08-06
26 다람쥐똥 커피 2007-08-06
25 핸드 드립 커피 2007-08-06
24 커피와 음식 2007-08-06
23 과테말라 커피 2007-08-06
22 커피의 전설 2007-08-06
21 커피와 로맨스 2007-08-06
20 커피 로스팅(2) 2007-08-06
19 원두 커피향 2007-08-06
18 커핑(컵 테스팅) 2007-08-06
17 결점두 2007-08-06
16 커피와 알코올 2007-08-06
15 커피와 우유 2007-08-06
14 블렌딩 2007-08-06
13 퓨전커피 2007-08-06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