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는글
제작진 소개
등장인물
다시보기/다운로드
스페셜VOD
인물별 VOD
포토갤러리
시청자 의견
제작진 노트
토씨달기
이모저모
영상스케치
드라마속 상품
커플사연 이벤트
월페이퍼
보도자료
하나더TV
  - TV 속 음악
- TV 속 장소
- TV 속 인물
- TV 속 정보
- TV 속 상품
- 하나더 스타샵
황종희  |  김석구  |  강승완  |  고은비  |  황종혁  
주요인물 : 복제동  |  장상현  |  조안나  |  남정란  |  남두일     
역할 : 황종희
연기자 : 황신혜

난 사랑에 모든 것을 건다!
홈쇼핑 케이블 채널 중역으로 성공

부유한 집안에서 태어나 어릴 적부터 단 한번의 돈걱정도 없이 자라고, 그것도 모자라 얼굴까지 이뻐서, 평생을 공주처럼 살아온 여자.
아니, 결혼 전까지 공주처럼 살아온 그녀.

따르는 남자도 많았지만, 그녀 자체가 단 한번 만난 남자와도 어쩜 그렇게 사랑에 잘 빠지는 지~, 사랑만 즐기다가 결국 결혼 시기를 놓치고 만다.
35가 넘어가는데도 결혼에 대한 환상에 젖어있던 그녀는,
나이 36에 5살이나 어리고 거기다 핸섬하기까지 한 남동생의 친구 석구와 결혼하면서 세상 모든 것이 아름답고 축복처럼만 여겨진다.
결혼식 날 자신을 그저 부럽게만 바라보던 여자친구들의 시선만 생각하면!!!

아, 난 땡잡은 거라니까~?

사랑하는 사람에게는 의외로 순정을 다 바치는 그녀는, 더구나 나이가 많은 죄까지 겹쳐 그저 순종적으로 남편을 섬기며 그래도 이게 여자의 행복이라 믿으며 마냥 행복해하는 그녀.
그랬던 그녀가! 능력 부족인 듯한 남편의 경제력 앞에서, 조금씩 조금씩 현실적인 삶에 적응하기에 이른다.
(이 시기에는 만화 <미녀는 괴로워>의 주인공 칸나처럼 얼굴은 이쁘지만, 말하는 건 못난이 혹은 아줌마 특유의 수다스러움)

먼저, 하루가 멀다하고 앉아있던 미용실 출입부터 줄이기 시작했다.
항상 세련되게 정리되어 나풀거렸던 머리는 노란 고무줄로 동여매고,
염색까지 본인의 손으로 직접 하는 알뜰함을 보였다.
시장에 가서 물건값을 깎는 것은 기본이고, 백화점에서까지 물건값을 실갱이 하다 싸움이 붙는 경우까지 생기는 상황까지 발생하기에 이르렀다.
더구나, 아이까지 생기자 갈수록 빠듯해지는 살림에 남편의 늘어난 런닝셔츠까지 걸쳐 입고 집안을 돌아다니게 된 그녀.
결국, 그 아름답던 그녀의 외모도 쇠퇴하고 누가 봐도 구분 안 되는 대한민국의 아줌마로 씩씩하게 자리를 잡아가던 어느 날...

예전과 다르게 자신을 무시하고 구박하던 남편이 갑자기 사들고 들어온 장미꽃 다발과 함께 발견한 여자의 긴 머리카락...
그리고, 남편의 젊고 탱탱한 젊은 애인년이 남긴 전화 문자 메시지.
나이 많은 아줌마랑 사는 거 지겹지? 힘내~자기야?

그녀는 다시 거울 앞에 앉았다.
결혼 전 입었던 청바지를 꺼내 입고, 아무렇게나 묶었던 머리를 드라이로 펴본다.
?오호~나 아직 훌륭해! 니가 감히 나 같은 여자를 두고 바람을 피워?
이혼? 누구 좋으라고? 절대 못해 줘! 너도 한번 당해봐라!
그녀의 변신이 시작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