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보기/다운로드
인물특집-심은하
하나더TV
매칭게임
이 서비스는 유료 입니다. (\500)
토요일 토요일은 즐거워 중
방송날짜:1994.07.23
내용:M 주역들과 함께 (심은하,이창훈, 김지수, 양정아), 김건모 스페셜등 MC 심은하의 모습 엿보기
재치하나 웃음하나 중
방송날짜:1994.01.16
내용:마지막 승부팀과 프로야구팀 LG트윈스(장동건, 이종원, 허준호, 신은경, 심은하,노찬엽, 이상훈)

 
  조회:
정우성 "심은하는 아까운 배우"
“개인적으로 재능 있는 배우가 쉬고 있는 것이 아깝다는 생각이 든다.”

톱스타 정우성이 심은하의 복귀를 바라는 심정을 여실히 드러냈다.

정우성은 1일 스포츠한국과 가진 인터뷰에서 “배우 심은하는 한국영화계에 아까운 인재다”면서 “모든 사람이 그렇듯 나 역시 그녀의 복귀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심은하가 복귀하지 않는 이유와 복귀 계획 여부에 대해 “전혀 아는 바가 없으니 직접 물어보라”고 일축했다.

그는 심은하와 종종 만남을 갖고 자신이 본 시나리오 중 좋은 작품들을 선별해 전해주곤 한다. 그는 “소문처럼 그렇게 적극적으로 복귀를 강요(?)하지는 않는다“며 “(심)은하가 좋은 시나리오에 좋은 역할을 보면 가슴 속에 남아 있는 연기에 대한 열정이 되살아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우성은 영화 ‘본 투 킬’로 심은하와 호흡을 맞추면서 친분을 유지해왔고, 심은하의 은퇴에 누구보다도 마음 아파하는 동료 배우로 알려져 있다. 항간에서는 두 톱스타들의 공공연한 만남이 자주 목격되면서 의혹의 시선을 보내기도 했다.

이에 대해 정우성은 “영화 ‘본 투 킬’을 찍을 때부터 우리는 잘 어울렸다”라며 “(심)은하한테 이야기해주면 재미있어 하겠다”고 웃어넘겼다. 또 정우성은 “엊그제께도 우연히 커피숍에서 마주쳤다”면서 “친하게 지내는 친구다”고 덧붙였다.

정우성은 5일 개봉될 영화 ‘내 머리 속의 지우개’에서 지고지순한 사랑을 보여주는 철수 역을 맡아 열연했고, 내년 2월께 멜로가 가미된 느와르영화 ‘데이지’에 출연할 예정이다.



[2004.11.2 (화) 스포츠한국 서은정 기자]




2004-11-03(1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