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등장인물

김슬기
서보미cast 김슬기
불면증으로 잠을 이루지 못한다. 대신, 24시간 cctv로 서울의 모든 그늘을 감시한다.

그녀의 작은 원룸은 모니터 몇 십대로 둘러싸여 있고 각각의 모니터에는 거리 곳곳의 CCTV가 생중계된다. 유일하게 그녀가 세상과 소통하는 방법이다. 10년 전만 해도, 그녀는 평범한 여고생이었다. 유머러스하고 인기가 많아 언제나 밝은 소녀였다. 하룻밤 악몽 같은 사건의 그 날 이후, 모든 게 달라졌다. 가족을 잃고 혼자가 됐지만 아무도 보미의 사건에 관심을 주지 않았다. 경찰조차 범인들을 잡을 생각조차 하지 않았고, 보미의 트라우마는 더욱 극심해져만 갔다. 파수꾼 주요 멤버가 된 결정적 계기였다. 자신을 이렇게 만든 놈들에 대한 복수를 위해 그녀는 잠들지 않고 또 감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