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시사ㆍ교양
다시보기 시청자 의견
ㆍ진행 임현식
ㆍ연출 진병권, 신동우
가장 최근에 일어난 시사문제나 훈훈한 미담을 포착,
발빠른 여론 전달을 목표로 사회 곳곳 어디든 달려간다.
시청자들은 시사적이고 속시원한 외침과 삶의 감동을
동시에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각계각층이 이용하는 교통수단인 택시를 통해 우리의
살아있는 얘기를 시청자와 함께 펼쳐보는 프로그램입니다.
Copyright (C) since 1996 MBC & iM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