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MBC 드라마 관련 방송안내, 방송참여, 이벤트 발표 등의 안내입니다.
새 수목 <지고는 못 살아!> 유쾌한 대본연습 현장 공개!
작성일 : 2011-07-20 15:51
조회 :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지고는 못 살아!] (극본 이숙진, 연출 이재동)가 최지우-윤상현 등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유쾌한 대본연습으로 첫 출발을 알렸다.



지난 18일(월) 저녁 7시, 일산 드림센터 6층 대본연습실에서 시작된 대본연습에는 연출을 맡은 이재동 PD, 이숙진 작가 등 제작진, 최지우, 윤상현, 박원숙, 김자옥, 김정태, 조미령, 주진모, 김진우 등 주요 배우들과 특별출연하는 송재호까지 모두 모여 호흡을 맞췄다.



자유주의 변호사 이은재 역을 맡은 최지우는 주로 맡아왔던 청순가련한 역할이 아닌 생활력 강하고 능력 있는 변호사 캐릭터로 2년여 만에 드라마에 복귀한다. 최근 한류스타로 입지를 굳힌 윤상현은 완벽주의 변호사 연형우 역을 맡아 최지우와 부부 연기 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다. 예정된 대본연습 시간보다 일찍 도착한 최지우와 윤상현은 꼼꼼히 대본 분석 후 은재와 형우에 한껏 몰입된 모습으로 열연해 앞으로 두 사람이 펼칠 치열하고도 코믹한 싸움을 기대케 했다. 특히 최지우는 민낯에 안경을 쓰고 참석해 청순한 매력이 더욱 돋보였으며, 대본연습이 끝난 후 이숙진 작가와 진지하게 캐릭터에 대해 상의하는 등 역할에 대한 열의를 드러냈다. 윤상현은 [겨울새 (2007~2008)에서 모자 관계로 호흡을 맞췄던 박원숙과 반갑게 인사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은재의 엄마 유정난 역 박원숙, 형우의 엄마 홍금지 역 김자옥, 형우의 친구이자 사업고시 준비생 고기찬 역 김정태 등은 열정적으로 연기에 집중해 늦은 시간이지만 대본연습실에는 열기가 가득했다. 코믹한 상황과 대사에 곳곳에서 터져 나오는 웃음으로 대본연습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였다는 후문이다. 이재동 PD는 "첫 연습이지만 배우들 모두 각자의 캐릭터를 잘 표현해줬다. 지금 분위기 그대로 촬영도 잘 진행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고는 못 살아!]는 변호사 부부의 이혼 과정에서 발생하는 에피소드를 따뜻하고 가벼운 터치로 엮어가는 로맨틱 코미디. 일요로맨스극장 [단팥빵] (2004~2005)으로 두터운 팬 층을 형성한 이재동 PD와 이숙진 작가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지우, 윤상현, 박원숙, 김자옥, 김정태, 조미령, 주진모, 김진우, 성동일 등이 출연하며 조만간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한다. [넌 내게 반했어] 후속으로 오는 8월 24일(수)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기획 : 오경훈 / 제작 : 조윤정 / 극본 : 이숙진 / 연출 : 이재동
출연 : 최지우, 윤상현, 박원숙, 김자옥, 김정태, 조미령, 주진모, 김진우, 성동일 등
출처 : MBC 프로그램 정보通 






이전 : [최고의사랑] 충전의 노하우 스크랩 이벤트 당첨자 발표
다음 : [넌 내게 반했어] 7월 21일(목) 정규방송 대신 1~7회분 스페셜편 방송으로 대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