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장인물

인물관계도 김풍기 장인자 연자 풍봉 상도 인혜 기찬 이미자 민지수 도희 현태 미수 민도 치도
김풍봉  |  윤다훈

현실감 제로에 생각하면 바로 말로 나오고, 가리는 것 없고, 숨기는 것 없는 단순 솔직남. 그래서 주변 사람을 은근히 열 받게 하는 트러블 메이커. 하지만 정 많고 눈물 많아 가족일이라면 두 발 벗고 나서 자신의 일인양 함께 아파하고 도와준다. 형수의 가게에서 주방일을 도와가면서, 사돈이 된 연자와 새로운 사랑을 만들어 간다.

김상도  |  조연우

장남, 인혜의 남편. 현태의 은행에서 근무하다 가영과의 불륜으로 인해 다른 직장으로 옮긴다. 어떤 누구의 일도 자신의 일처럼 신경 써 챙기고, 집안 대소사 혹은 힘들고 궂은일엔 가장 먼저 나서는 든든한 남자. 하지만 첫사랑인 가영을 잊지 못해 결국 인혜와 꾸려온 가정을 깨뜨리려고 하는데...

김도희  |  최송현

둘째, 종합병원에서 간호사로 근무하다 민회장의 건강관리를 위해 비서로 스카웃된다. 순도 100% 에고이스트이자 독신주의자. 아버지의 여자문제와 그로 인해 상처받은 삶을 산 어머니를 보고 자란 탓에 결혼에 대해 회의를 갖고 있다. 뛰어난 현실감각을 바탕으로 감정보다는 이성으로 접근해 독설을 서슴지 않고 내뱉어 주변 사람들을 당혹케 한다.

김치도  |  도지한

막내 아들, 판사. 아버지 풍기의 외도로 얻은 아들. 말 없고, 점잖고, 침착하고, 사리분별은 확실한 용모 단정 판사. 어려서부터 시험이란 시험은 모두 1등만 했고 그로 인해 본의아니게 동갑내기 이복형 민도의 열등감을 일찌감치부터 자극했다. 판사라는 직업조차 ‘공무원’이라고 여길 만큼 겸손하고 선하다.

김기찬  |  왕석현

상도와 인혜 아들. 대가족 속에서 사랑받으며 자라고 어른들의 철저한 교욱으로 속이 깊고, 옳고 그른 것을 잘 가리는 어른스러운 아이.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한문을 좋아하고 사자성어를 술술 외는 신동. 하지만 부모의 이혼으로 인한 충격으로 인해 예기치 못한 증상을 보인다.

민재희  |  정애리

대기업 회장, 현태의 엄마. 국제적인 기업의 회장으로 비지니스를 위해 자식의 결혼생활까지 관여하는 강력한 카리스마 소유자. 이성적인 판단과 비지니스적인 계산으로 움직이는 자신에 비해 정에 이끌리는 현태의 행동을 못마땅해 한다. 하지만 누구에게도 말못할 과거를 가지고 있는 인물로 가슴 속에 항상 누군가를 품고 그리워하며 사는데...

현경  |  최윤소

치도의 연수원 동기 판사. 당당하고 적극적이며 솔직한 성격. 치도와는 연수원 동기로 치도를 사랑한다. 대법관인 아버지와 미술관장인 어머니 사이에서 난 외동딸이며 지수의 초등학교 대학교 후배로 막역한 사이다.

이미자  |  윤미라

지수 어머니, 장인자와는 초등학교 동창. 소녀처럼 감성적이어서 잘 웃고, 잘 운다. 그러나 교육된 교양으로 외교상 다소 결벽증도 있는 늙은 공주과. 인자에게는 손톱만큼도 지기 싫어하며 온갖 교양을 떨며 자존심을 세우지만, 남자(남편)가 없다는 것에 대해 예민한 과부 콤플렉스가 중증이다.

이연자  |  오영실

지수 이모. 미자여사의 여동생. 먹성 좋고, 덜렁거리고, 자신의 감정을 서스럼 없이 표현하는 귀여운 푼수. 제대로 된 연애한 번 못하고 노처녀로 늙은 세월을 원망하지만 이조차도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는 해피바이러스. 조카인 지수의 일이라면 엄마 이미자 못지 않게 관심을 갖고 도와준다. 조카 사위인 민도의 삼촌 풍봉과의 사랑을 조심스럽게 시작하려는 순정파.

민미수  |  송지수

지수 여동생. 미자여사의 둘째 딸. 고등학교 3학년. 단순하고, 덜렁거리고, 반응 빠르고, 밝고, 활달하고, 긍정적이며, 눈치 빠르고, 쿨하다. 트로트가수가 꿈. 아직 어린 나이임에도 벌써부터 10년, 20년 계획까지 다 세울 정도로 자기 목표가 확실하고 의지가 굳은 자기애가 강한 인물.

사가영  |  황인영

갤러리 관장. 상도의 첫사랑. 어렸을 적 상도와의 불같은 사랑을 하다 돌연 다른 남자와 결혼을 해 한국을 떠났다가 상도 앞에 몇 년만에 나타난다. 단단해 보였던 상도의 가정을 한순간에 무너뜨리는 장본인. 사랑하는 남자를 위해서라면 온갖 희생조차 감수할 준비가 되어 있는 순정파이지만 자신의 사랑을 지키기 위해 다른 이들에게 큰 상처를 안겨주기도 한다. 상도와의 관계가 삐걱될때마다 조마조마해하며 무리수를 던지면서까지 이 사랑을 지키고 싶어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