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등장인물

신민석
신민석cast 김준한
돌아올 수 없는 시간을 건넌 남자, 30세, 변호사.

'나도 모르겠어. 내가 어디까지 변할지.'

W그룹 법무팀 변호사. 지현의 남자 친구. 한마디로 변호사 뱃지가 잘 어울리는 남자다. 반듯한 외모와 보기 좋게 떨어지는 수트핏, 신뢰를 주는 부드러운 눈빛까지. 법대로, 원칙대로, 순리대로 어긋남 없이 착하게 살아왔다. 변변찮은 집안이었고, 잡고 올라갈 연줄도 없었지만 검사를 꿈꿨다. 법 앞에는 모두가 평등한 법이었으니까.
검사복을 입고 나서야 깨달았다. 법도 돈과 집안 봐가며 평등하단 사실을. 그걸 깨달았을 때쯤은, 이미 민석도 정의를 꿈꾸던 고시생이 아니었다. 민석은 자신의 머리 위에 있는 게 법이 아니라, 재벌이란 걸 인정하기로 했다. 그리고 검사직을 내려놓고, 그들이 사는 세상으로 제대로 발을 들여놓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