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등장인물

이필모
오민규cast 이필모
단지의 오래된 짝사랑 상대이자 남편.

아버지의 사업이 망하면서, 중소기업 사장 아들로, 월급쟁이로, 식자재 납품직원으로, 파란만장한 삶을 산 것에 비해 아직도 부잣집 도련님 티가 나는 외모에, 성실하고 싹싹하다. 죽을 만큼 힘들었던 시절, 서진이와 헤어지면서 겪었던 엄청난 상처를 안고 변두리로 흘러들어간 그를 따뜻이 맞아준 건 단지였다. 영문도 모른 채 그저 단지를 딸처럼 예뻐했던 아버지는 그에게 단지와의 결혼을 권유했고, 막다른 골목에서 그는 결심을 굳혔다. 우여곡절 끝에 단지와 결혼하며 사랑은 확신할 수 없지만 진심으로 단지를 고맙게 여겼고, 그녀에게 최선을 다하리라 다짐했다. 서진이 때문에 받은 상처를 아내와 이 변두리 동네를 통해 잊어가며 자신의 몸과 마음을 살려준 아내를 위해 열심히 살았고 행복했었다. 그런데 서진과 생각지도 못한 재회를 하게 되고 자신이 서진에게 말도 안되는 도움을 받았음을 알게 된다. 서진은 한 집안의 가장을 살리기 위한 순수한 의도였다고 해도, 위험한 일이었다. 두 사람은 서로의 가정을 지키기 위해 안간힘을 쓰지만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괴로워하는데...